본문 바로가기

자유게시판

홈으로 바로가기 > 고객지원 > 자유게시판

게시판 글내용 확인
게시판 글내용
제목 있었다. 정운과 보조를 맞추어 걷던 한이 공손히 대답했다. 작성자 이인호
등록일 2021-08-30 18:37:54 조회수 19

있었다. 정운과 보조를 맞추어 걷던 한이 공손히 대답했다.

"알겠습니다."

"1년 정도 서울에서 머물게 되었다. 스님 한 분이 내게 도와달라고 하는구나."

"공기가 혼탁한 곳입니다."

"인연이 있는 분이라 거절할 수가 없었다. 그리고 네가 서울에 올라오면 소개시켜줄

사람이 있다."

.

한은 정운의 말을 기다렸다. 정운은 어떤 것이든 상세하게 설명해주는 사람이

아니었다. 필요하다고 생각되는 부분까지만 이야기하는 사람이었고, 곰곰이

되씹어봐야 뜻을 알 수 있는 말들도 자주 했다. 소개시켜줄 사람이 누군지 가르쳐줄


https://eseq2022.com/ - 카지노사이트

https://eseq2022.com/meritcasino/ - 메리트카지노

https://eseq2022.com/sandscasino/ - 샌즈카지노

https://eseq2022.com/firstcasino/ - 퍼스트카지노

https://eseq2022.com/coupon/ - 카지노가입쿠폰

https://eseq2022.com/livecasino/ - 라이브카지노

https://eseq2022.com/mobilecasino/ - 모바일카지노



목록 삭제 수정 답글